“상상 그 이상”..아이린 주연 ‘더블패티’ 스태프로 추정되는 사람이 올린 ‘충격적인’ sns 글

“상상 이상인 친구 였죠”

걸그룹 레드벨벳 아이린의 스타일링을 담당했던 스타일리스트 A씨가 연예인에게 갑질을 당했다고 폭로를 했고 해당 글에는 ‘psycho’, ‘monster’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이며 일부 누리꾼들은 갑질 대상자가 아이린이 아니냐는 의혹은 제기했다.

아이린이 사과문을 올린 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아이린 주연 영화 더블패티 스태프의 댓글”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에는 예쁜 걸로 유명한 연예인과 영화 촬영을 했다는 이의 인스타그램 댓글이 캡쳐 돼 있었다.

인스타그램에 단 댓글을 함께 보자.

그는 특정인을 직접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누리꾼들은 그 친구를 예쁜거로 유명하다는 점, 영화 촬영이 처음인 만큼 낯설 수 있단느 점 때문에 아이린이라고 보고 있다.

한편, 아이린이 주연을 맡은 더블패티는 올해 하반기 극장 개봉을 앞두고 있다.

댓글 남기기 0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